모든 종교 지도자들이

2010-03-31
조회수 1647



모든 종교 지도자들 모든 성직자, 수도자들이 가지고 있는 재물을 다 내 놓으면 우리나라 슬퍼하는 사람들의 아픔을 다 해결해 줄 수 있을 텐데 하는 생각을 늘 한다.

부처님을 목숨 걸고 사랑하는 사람들, 
예수님을 목숨 걸고 사랑하는 사람들, 
공자님을 목숨 걸고 사랑하는 사람들, 
마호메트님을 목숨 걸고 사랑하는 사람들, 
하늘의 이치 자연의 이치에 대해 도통한 분들 
이런 모든 분들이 재물을 십시일반 모으면 
고통 받는 사람들이 다 사라질 텐데. 


나는 나의 아버지께서 "내 것 가져서 행복한 사람 있으면 다 주어야지"하신 그 말씀을 목숨 걸고 행하여 보니 이리도 마음 재벌인데. 모든 불경, 성경 그 외에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경전에는 다 그리 쓰여 있는데. 종교는 우리나라가 전 세계에서 가장 최고로 깊이 믿고들 있는데 왜 슬픈 사람들은 줄어들지 않고 날마다 늘어나는 것인지.


사람을 만나면 그 사람의 아픔이 무엇인지 먼저 다가오 그 아픔을 도와주고 싶어 애타하는 나를 아는 사람들이 뉴스도 보지 말고 사람도 만나면 그럭저럭 지내라고 언제나 아기 달래듯 내게 이른다. 언제나 상대방의 입장이 곧 내 입장인 것처럼 바꾸어서 생각해 보는 일을 끊임없이 연습을 하였고 그 연습한 세월이 길어서인지 이제는 앞에 부분 조금만 이야기해도 그 사람이 살아 온 세월 다를 느낄 수 있는 정도 되다보니 이건 정말 힘든 것 중에 가장 힘든 일이다.


그러니 사람이 둥글어지는 것이 아니고 자꾸 모가 나진다. 그래서 중용의 도를 깨우치기 위해 날마다 화두를 붙들고 마음을 공부하고 있지만 언제나 부족해 아직도 너무 모가 나 있다. 사람들에게서 쏟아지는 아픔들이 왜 느껴지는지 또 무서운 착각이라고 스스로 위로 하고 사는데 꼭 확인 할 일이 생기는 것이다. 그런데 이제까지 다 들어맞는 것이다.


정말 느끼지 않으려고 하는데 너무 긴 세월 철저히 연습을 하고 공부를 해서인지 금방 사람들이 읽어지니 정말 괴로운 일이다. 그런 내게 산소 같은 아이들 없으면 숨이 멎었을 것이다. 모난 나를 아프지 않게 잘 다듬어 둥글게 해 주고 있다. 그래서 숨을 쉬고 살 수 있는 것이다.



언어  |   한국어    ENGLISH    FRANÇAIS

한국죽염 주식회사 | 대표자: 차자민

경남 함양군 병곡면 다볕길 109-6 옥수정
사업자등록번호: 611-81-24397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2013-경남함양-0020호

(사업자 정보 확인)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차자민
이메일 문의: 
ocksujung1926@naver.com

고객센터 055-963-7989

Copyright 2018 ⓒ OCKSUJUNG All right reserved

KG 이니시스 서비스에 가입하여 고객님의 안전한 거래를 보장하고 있습니다. (서비스 가입사실 확인)


언어  |   한국어    ENGLISH

한국죽염 주식회사 | 대표자: 차자민
경남 함양군 병곡면 다볕길 109-6 옥수정 | 사업자등록번호: 611-81-24397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2013-경남함양-0020호(사업자 정보 확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차자민 | 호스팅제공자: (주)아임웹 | 이메일 문의: 
ocksujung1926@naver.com 고객센터 055-963-7989

Copyright 2018 ⓒ OCKSUJUNG All right reserved

KG 이니시스 서비스에 가입하여 고객님의 안전한 거래를 보장하고 있습니다. (서비스 가입사실 확인)